아프리카가 가난할 수밖에 없는 충격적인 이유

2021.10.14 17:07:59

 

60년 동안 세계 각국에서 1조가 넘는 원조를 받았고, 금과 다이아몬드, 석유까지 매장된 천연자원의 땅인데도 왜 절대빈곤을 해결하지 못하는 걸까?

 

유튜브 채널 ‘궁금소’에서 아프리카 대륙이 여전히 가난하고, 그럴 수밖에 없는 충격적인 사실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유튜버는 첫 번째 이유로 정치적 부정부패와 독재를 꼽았다. 이에 “아프리카 대부분 지역의 정치는 부패했는데, 해외 원조금을 국민을 위해서가 아닌 정권 유지를 위해 사용한다”고 밝히며 몇 가지 예시를 들었다.

 

에티오피아의 독재자이자 일명 도살자로 불리던 ‘멩기스투’는 수십만 명의 반대파를 숙청하고, 시민 100만 명이 기아로 사망했을 때 조차 구호자금을 정권 유지에 사용하는 만행을 저질렀다.

 

 

두 번째 이유는 서구 열강들이 마음대로 나누어 놓은 국경을 꼽았다. 유튜버는 “원래 아프리카는 여러 인종과 다양한 부족, 고유한 특성을 자기고 있다”며 “그러나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 대륙을 나눈 결과 기존 집단은 나뉘고, 다른 집단끼리 묶였다”고 말하며 이로 인해 종족 갈등과 내전, 테러가 발생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르완다 투치족과 후투족 간의 갈등으로 3달 동안 100만 명이 죽어간 ‘르완다 집단학살’을 예로 들며 서구 열강들이 저질러 놓은 끔찍한 결과들을 덧붙였다.

 

유튜버는 마지막 이유로 지리와 기후적 특징을 꼽으며 여전히 가난과 기아, 질병으로 죽어가는 아프리카의 상황을 정리해 나갔다.  아프리카 박물관 위치 실시간 알아보기  

 

이를 본 시청자들은 ‘제대로 된 지도자 한 명, 그 한 명이 나오기까지 오랜 세월이 걸리는구나’, ‘아프리카의 가난한 이유가 부패정치 때문이라니 상상도 못 했다’ 등 1,000개가 넘는 다양한 댓글을 남기고 있다.

 

[ SNS일보 신창우 기자 ]

신창우 first_hand@naver.com
Copyright @SNS일보. All rights reserved.

연합프로모션 [모이자고] 플랫폼 게시판



SNS일보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357 서초아르누보호텔 B201호(전관/서초동 1680-1) 편집인·발행인 : 김영호 | 대표이사 : 신용균 | 플랫폼광고사업부문 : 최병유 | 대표전화:02)554-0073 | 팩스:02)554-0074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서울,아52700 | Copyright@SNS일보 Corp. All rights reserved